창단 3년차 독립야구단 연천미라클 시즌 본격 시작
창단 3년차 독립야구단 연천미라클 시즌 본격 시작
  • 이상완 기자
  • 승인 2017.03.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TN스포츠=이상완 기자] 독립야구단 연천 미라클이 경기도 연천군과 스포츠 홍보마케팅 계약에 합의하고 올해로 창단 3년째를 맞았다.

강원 연천군과 미라클야구단 간 스포츠 홍보마케팅을 위해 구단 명명권을 사용하고 연천 미라클 2017 시즌 등을 함께 하고자 마련됐다.

2일 오전 성남 밀리토피아호텔에서 열린 조인식에는 김규선 연천군수와 이종만 연천군의회 의장을 비롯한 김인식 연천 미라클 감독, 진동한 저니맨외인구단 감독, 노찬엽 전 LG 코치외 프로야구 원년선수로 활약했던 야구관계자 및 농구해설위원 김동광, 박수교 위원등 다수가 참석했다.

김인식 감독은 “연천 미라클이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연천군과 야구인들의 도움이 가장 컸다”며 “물심양면으로 지원해주고 있는 연천군과 야구인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김규선 군수는 인사말에서 “군민들에게 희망을 심어주고 연천이 통일 수도가 될수 있는 꿈을 실현하기위해 슬로건을 통일한국심장 미라클연천으로 만들었다"고 말했다.

이어 "지난 2015년 미라클야구단이 창단된 이후 어려움을 겪고 있다는 소식을 접하고, 연천과 입장이 비슷함을 알고 젊은 선수들이 꿈과 희망을 잃지 않고 도전을 이어갈 수 있으면 하는 바램에서 이 지원을 시작했다"고 했다.

아울러 “연천군에서 지원하고 있지만 기업인, 스포츠인들 모두 힘을 합해서 미라클 야구단 뿐만 아니라 꿈을 잃어버리고 방황하는 젊은이들에게 도전하고 희망을 줄 수 있는 기적의 팀이 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번 조인식을 통하여 프로를 꿈꾸는 선수들에게 양질의 훈련여건을 제공함과 동시에 연천 미라클 홍보마케팅 효과로 연천군 이미지 제고에 성과가 있을 걸로 기대된다.

현재 연천 미라클은 이해성 단장 및 김인식 감독을 필두로 연천베이스볼파크에서 합숙하며 본격적으로 훈련에 돌입한다. 연천 미라클은 독립야구 시범리그에 참여하고, KBO리그 팀과 교류전을 진행한다.

올 시즌은 합숙비 부담을 줄이고, 대신에 스폰서를 최대한 확보하는 전략으로 선수들이 실질적으로 꿈에 다가가는데 다양한 방법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bolante0207@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