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통령기] ‘이원재 5⅔이닝 7K’ 송원대, 제주국제대 꺾고 8강행
[대통령기] ‘이원재 5⅔이닝 7K’ 송원대, 제주국제대 꺾고 8강행
  • 임혜원 인턴기자
  • 승인 2016.0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송원대 이용이 안타를 치고 있다

[STN스포츠 무등=임혜원 인턴기자] 송원대가 제주국제대를 꺾고 8강에 진출했다.

송원대가 13일 광주 무등경기장 야구장에서 열린 ‘제50회 대통령기 전국대학야구대회’ 16강전에서 제주국제대를 상대로 5–3 승리를 거뒀다. 선발로 나선 이원재가 5⅔이닝 동안 3사사구 7탈삼진 3실점(3자책)으로 승을 챙겼다.

선취점은 제주국제대의 몫이었다. 1회 말 선두 송지훈이 볼넷으로 나가 연속 도루에 성공한 뒤 투수 폭투에 첫 득점을 올렸다.

송원대는 3회에 한 점을 만회했다. 선두 이병규가 2루타로 포문을 열어젖힌 뒤 후속타자들의 도움으로 한 점을 올렸다. 스코어 1-1로 동점이 됐다.

먼저 추가점을 낸 쪽은 송원대였다. 5회 초 선두 선진원이 중전 3루타를 치고 나간 뒤 이병규의 우전 안타에 홈을 밟았다. 이어 무사 1,3루서 포수 뒤로 공이 빠진 틈을 타 한 점을 더했다. 송원대는 순식간에 2점을 더 추가해 5-1로 앞서기 시작했다.

제주국제대는 6회 말 송지훈의 3루타 김창희의 홈런으로 2점을 더했다. 허나 뒤집기에는 역부족이었다. 이로써 송원대가 제주국제대에 5-3 승리를 거두고 8강에 진출했다.

한편 송원대는 창단 이후 처음으로 대통령기 8강에 진출했다.

sports@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