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브(La'eeb) 도하] '도하 철벽' 김민재도 쓰러졌다…"지켜봐야 해"
[라이브(La'eeb) 도하] '도하 철벽' 김민재도 쓰러졌다…"지켜봐야 해"
  • 이상완 기자
  • 승인 2022.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5일(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H조 1차전 대한민국과 우루과이의 경기, 김민재가 태클을 시도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25일(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H조 1차전 대한민국과 우루과이의 경기, 김민재가 태클을 시도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알라얀(카타르)=STN스포츠] 이상완 기자 = 벤투호에 부상 악령이 내려졌다. 손흥민(토트넘) 황희찬(울버햄튼) 김진수(전북현대)에 이어 김민재(나폴리)도 부상이 우려된다. 김민재는 믹스드존(공동취재구역)에서 "심각하지 않다"고 말했지만, 벤투 감독은 신중한 모습이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국가대표팀은 24일 오후 10시(이하 한국시각) 카타르 도하 알라얀에 위치한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우루과이와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H조 1차전을 치렀다. 한국은 루이스 수아레스(클럽 나시오날) 파쿤도 펠레스트리(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다르윈 누녜스(리버풀) 에딘손 카바니(발렌시아) 등 세계적 공격진을 맞아 강한 압박을 통해 공격을 무력화했다. 중앙 수비수인 김영권(울산현대)과 김민재의 희생이 무실점으로 막아낼 수 있었다. 특히 김민재는 중앙과 우측 풀백까지 나서면서 그야말로 '도하의 철벽'을 쳤다. 김민재는 유럽 축구 무대의 경험을 유감없이 발휘했다. 몸을 날리는 김민재의 투혼에 우루과이는 전체 슈팅 10개 중 유효슈팅은 단 한개도 때리지 못했다.

마냥 좋은 것은 아니다. 몸을 던지는 투혼에 김민재가 부상을 입었다. 후반 17분 왼쪽 측면으로 파고든 누녜스를 막는 과정에서 균형이 깨지면서 발목이 꺾여 넘어졌다. 김민재는 그라운드에 쓰러졌고 종아리를 만지며 통증을 호소했다. 다행히 그라운드에 나섰지만, 부상이 우려된다. 파울루 벤투 감독도 염려했다. 경기가 끝나고 공식 기자회견에서 벤투 감독은 "김민재는 부상 때문에 후반 경기력에 다소 지장이 있었다. 예전처럼 경기를 하지 못했다"며 "앞으로 며칠동안 지켜보면서 조정을 해야한다. 매치 캘린더를 보고 조정하겠다"고 조심스럽게 부상을 걱정했다. 그러면서 "김민재는 리그와 유럽챔피언스리그까지 많은 경기를 치렀고 부상도 다소 있었다"며 "오늘 부상도 있었다. 경기 치르다보면 부상이 있을 수 있다는 걸 알면서도 경기를 치러야하는 경우가 있다"고 안타까움을 드러냈다. 현재 상황에서는 심각하지는 않지만, 추후 김민재의 부상 정도에 따라서 16강 진출에 변수가 될수도 있다. 

알라얀(카타르)STN스포츠=이상완 기자

bolante0207@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인천광역시 부평구 청천동 419-2 부평테크노타워 8층 7호(807호)
  • 대표전화 : 1599-1242
  • 팩스 : 070-7469-0707
  • 명칭 : (주)에스티메타미디어
  • 제호 : 에스티엔메타미디어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52
  • 등록일 : 2009-09-04
  • 발행일 : 2009-09-04
  • 대표이사 : 이강영
  • 발행인 : 이강영
  • 편집인 : 이승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승호
  • 에스티엔메타미디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에스티엔메타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tn5043@stnsports.co.kr
ND소프트 인신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