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포트라이트] 어려울 때 또 해낸 ‘구세주 SON’, 계속 두드리니 열렸다!
[S포트라이트] 어려울 때 또 해낸 ‘구세주 SON’, 계속 두드리니 열렸다!
  • 박재호 기자
  • 승인 2022.0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일 오후 경기 고양시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은행 초청 축구 국가대표팀 평가전 대한민국과 코스타리카의 경기, 손흥민이 프리킥을 차고 있다. 사진|뉴시스
23일 오후 경기 고양시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은행 초청 축구 국가대표팀 평가전 대한민국과 코스타리카의 경기, 손흥민이 프리킥을 차고 있다. 사진|뉴시스

[고양=STN스포츠] 박재호 기자 = 손흥민(30)이 패배 직전의 벤투호를 구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이 23일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코스타리카와의 '2022 하나은행 초청 국가대표팀 친선전'에서 후반 막판 터진 손흥민의 동점골 활약에 2-2로 비겼다.

이날 한국은 꾸준히 공격을 시도했지만 코스타리카의 역습에 무너졌다. 전반 28분 윤종규의 환상 패스를 받은 황희찬의 동점골로 앞서갔다. 하지만 코스타리카의 베네트가 전반 41분 동점골, 후반 17분 역전골을 넣으며 2-1로 앞서갔다.

손흥민은 두 번째 실점 장면에서 상대 공격수에게 볼을 빼앗기는 실수를 저질렀다. 절치부심하던 손흥민은 기어이 자신이 직접 동점골을 터트렸다. 후반 40분 페널티박스 외곽 왼쪽 부근에서 얻어낸 프리킥을 오른발로 강하게 차넣어 골망을 흔들었다.

손흥민은 이날 수차례 슛을 때렸지만 좀처럼 골문을 열지 못했다. 골대를 벗어나거나 상대 골키퍼와 수비에 막혔지만 결국 마지막 한방을 책임졌다. 벤투호는 월드컵 전 마지막 평가전 2연전에서 안방 패배를 당할 수도 있었지만 손흥민의 극적인 동점골로 밝은 분위기를 되찾았다.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sports@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인천광역시 부평구 청천동 419-2 부평테크노타워 8층 7호(807호)
  • 대표전화 : 1599-1242
  • 팩스 : 070-7469-0707
  • 명칭 : (주)에스티메타미디어
  • 제호 : 에스티엔메타미디어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52
  • 등록일 : 2009-09-04
  • 발행일 : 2009-09-04
  • 대표이사 : 이강영
  • 발행인 : 이강영
  • 편집인 : 이승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승호
  • 에스티엔메타미디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에스티엔메타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tn5043@stnsports.co.kr
ND소프트 인신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