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TT업계, 손흥민 효과 '폭발'...사용자 47만명 급증
OTT업계, 손흥민 효과 '폭발'...사용자 47만명 급증
  • 이승호 기자
  • 승인 2022.0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티비 나우 8월 사용자수, 전월대비 47만5376명 증가
한국 축구의 간판 손흥민(토트넘)을 향한 팬들의 관심이 엄청나다는 게 중계 서비스 관련 수치로 나타났다. 사진|뉴시스
한국 축구의 간판 손흥민(토트넘)을 향한 팬들의 관심이 엄청나다는 게 중계 서비스 관련 수치로 나타났다. 사진|뉴시스

 

[STN스포츠] 이승호 기자 =OTT업계가 '손흥민 효과'를 톡톡히 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1일 모바일 마켓 인텔리전스 플랫폼 '모바일인덱스'가 내놓은 리포트에 따르면, 손흥민의 EPL 경기를 독점 중계하는 스포츠 OTT 서비스 '스포티비 나우(SPOTV NOW)'의 8월 사용자 수가 전월대비 47만5376명이나 급증했다.

이는 지난달 46만7168명이 늘어난 '유튜브'를 넘어 사용자 수 급상승 순위 전체 1위에 해당한다. 

일부에서 우려 했던 유료화도 걸림돌이 되지 않았다.

'스포티비 나우'는 2022~2023시즌부터 경쟁에 따른 중계권료 상승을 이유로 서비스를 유료화했다. 모바일 기준으로 가장 기본인 베이직이 월 7900원(부가세 별도)이다.

손흥민을 향한 국민적 관심이 사용자 수 급증과 서비스 유료화 정착으로 이어졌다는 분석이다.

동시에 8월은 EPL를 비롯해 유럽 주요 축구리그가 개막하는 시기로 사용자가 많이 몰렸다.

EPL에서 손흥민, 황희찬(울버햄튼)이 활약 중이고, 이탈리아 세리에A에선 김민재(나폴리)가 연일 맹위를 떨치고 있다. 1년6개월 만에 국가대표팀에 복귀한 스페인 라리가의 이강인(마요르카)을 향한 팬심도 만만치 않다.

스포티비 나우 관계자는 "조사 결과를 통해 스포츠에 대한 뜨거운 열기를 다시 한 번 느꼈다. 앞으로도 북런던 더비(토트넘-아스날)를 비롯한 수많은 해외축구 빅매치와 MLB 포스트 시즌, NBA 개막 등 굵직한 이벤트들이 기다리고 있으니 계속해서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했다.

 

STN스포츠=이승호 기자

stn5043@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인천광역시 부평구 청천동 419-2 부평테크노타워 8층 7호(807호)
  • 대표전화 : 1599-1242
  • 팩스 : 070-7469-0707
  • 명칭 : (주)에스티메타미디어
  • 제호 : 에스티엔메타미디어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52
  • 등록일 : 2009-09-04
  • 발행일 : 2009-09-04
  • 대표이사 : 이강영
  • 발행인 : 이강영
  • 편집인 : 이승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승호
  • 에스티엔메타미디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에스티엔메타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tn5043@stnsports.co.kr
ND소프트 인신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