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벤투스, 데 리흐트 재계약 실패하면 이번 여름 매각도 고려
유벤투스, 데 리흐트 재계약 실패하면 이번 여름 매각도 고려
  • 이형주 기자
  • 승인 2022.0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벤투스 FC 센터백 마테이스 데 리흐트. 사진|뉴시스/AP
유벤투스 FC 센터백 마테이스 데 리흐트. 사진|뉴시스/AP

[STN스포츠] 이형주 기자 = 마테이스 데 리흐트(22)의 거취가 희대의 관심사로 떠올랐다. 

데 리흐트는 1999년생의 네덜란드 센터백이다. 지난 2018/19시즌 AFC 아약스 암스테르담에서 팀의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4강행에 기여했다. 이후 유벤투스로 합류한 그는 현재까지 팀에 헌신하고 있다. 

현재 데 리흐트는 2024년까지 팀과 계약이 돼 있다. 마지막 1년이 남으면 구단이 협상에서 불리해짐을 고려할 때 빠른 재계약이 필요한 시점이다. 하지만 양측은 여전히 협상서 평행선이다. 

때문에 유벤투스는 재계약이 난항이면 이번 여름 판매도 고려해본다는 입장이다. 24일 이탈리아 언론 골닷컴 IT는 “유벤투스는 만약 데 리흐트가 재계약을 완전히 거절한다면 유벤투스는 판매도 고려하겠다는 입장이다. 계약기간이 1년 남았을 때 저렴한 이적료로 그를 판매하는 상황에 놓이는 것을 원하지 않기 때문이다”라고 설명했다. 

이미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의 첼시 FC,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등 복수 클럽이 그와 연결되고 있는 상황이다. 데 리흐트의 주변 상황이 빠르게 돌아가고 있다. 

STN스포츠=이형주 기자

total87910@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