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선우 앞세운 男 수영 대표팀, 계영 800m 한국新...결승서 6위
황선우 앞세운 男 수영 대표팀, 계영 800m 한국新...결승서 6위
  • 박재호 기자
  • 승인 2022.0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자 계영 800m 대표팀. 왼쪽부터 이유연, 이호준, 황선우, 김우민. 사진|대한수영연맹 제공
남자 계영 800m 대표팀. 왼쪽부터 이유연, 이호준, 황선우, 김우민. 사진|대한수영연맹 제공

[STN스포츠] 박재호 기자 = 한국 남자 계영 대표팀이 황선우(강원도청)를 앞세워 세계수영선수권대회 경영 종목 사상 첫 결승 무대에서 6위에 올랐다.

대표팀은 예선과 결승에서 한국 신기록을 작성, 하루 두 차례 기록을 갈아치웠다.

황성우-김우민(강원도청)-이유연(한국체대)-이호준(대구시청) 순으로 나선 한국은 24일 오전(한국시간) 헝가리 부다페스트에서 열린 ‘2022 국제수영연맹(FINA) 세계수영선수권 대회’ 남자 계영 800m 단체전 결승에서 7분06초93을 기록, 6번째로 터치패드를 찍었다.

한국은 예선에서 한국기록 7분08초49을 세우고 하루도 지나지 않아 결승에서 새롭게 한국기록을 세웠다.

이번 대회 남자 자유형 200m 은메달리스트로 박태환 이후 한국 선수 처음 세계선수권에서 메달을 딴 황선우가 첫 주자였다. 에이스 면모를 보여주며 첫 200m 구간 레이스를 1분45초30을 기록하며 선두를 달렸다. 레이스가 지날수록 미국, 호주 등 강호들에게 추월을 허용했지만 초반 폭발적인 영역이 돋보였다.

금메달은 7분00초24를 기록한 미국이 가져갔다. 은메달은 호주(7분03초50), 동메달은 영국(7분04초00)이 이었다. 중국은 7분10초93으로 최하위 8위를 기록했다.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sports@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인천광역시 부평구 청천동 419-2 부평테크노타워 8층 7호(807호)
  • 대표전화 : 1599-1242
  • 팩스 : 070-7469-0707
  • 명칭 : (주)에스티엔스포츠
  • 제호 : 에스티엔메타미디어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52
  • 등록일 : 2009-09-04
  • 발행일 : 2009-09-04
  • 대표이사 : 이강영
  • 발행인 : 이강영
  • 편집인 : 이상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상완
  • 에스티엔메타미디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에스티엔메타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ports@stnsports.co.kr
ND소프트 인신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