뮌헨행 발표만 남은 마네, “제 삶은 언제나 도전이었습니다”
뮌헨행 발표만 남은 마네, “제 삶은 언제나 도전이었습니다”
  • 이형주 기자
  • 승인 2022.06.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리버풀 FC 윙포워드 사디오 마네. 사진|뉴시스/AP
리버풀 FC 윙포워드 사디오 마네. 사진|뉴시스/AP

[STN스포츠] 이형주 기자 = 사디오 마네(30)가 FC 바이에른 뮌헨에 합류하는 소감을 전했다. 

마네는 1992년생의 세네갈 윙포워드로 리버풀 FC의 전설 그 자체다. 지난 2016년 리버풀에 합류한 그는 모든 대회 120골을 넣고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FA컵, 카라바오컵, UEFA 슈퍼컵 및 국제축구연맹(FIFA) 클럽 월드컵에서 우승하며 6개의 트로피를 들어올렸다. 

마네는 이번 여름 리버풀을 떠나 뮌헨으로 이적하는 것이 확실시된다. 이미 월요일 메디컬 테스트를 받아 발표만을 남겨둔 상황이다. 마네는 이런 상황에서 22일 독일 언론 <빌트>와 인터뷰를 가지며 인생의 새로운 장에 대한 설렘을 표현했다. 

마네는 “제 삶은 항상 도전이었습니다. 제 에이전트가 처음으로 바이에른의 관심을 저에게 알렸을 때 저는 무척이나 흥분했습니다”라며 운을 뗐다. 

이어 “뮌헨은 저에게 있어 알맞은 때에 다가온 알맞은 클럽입니다. 또 뮌헨은 항상 모든 타이틀을 위해 싸우는 세계 최대의 클럽 중 하나입니다”라며 설렘을 전했다. 

또 마네는 "뮌헨이 그들의 비전을 발표했을 때 느낌이 옳았다. 저는 다른 어떤 고려사항보다도 뮌헨의 계획에 있는 제 자신을 봤습니다"라며 이적을 결정한 이유를 덧붙였다.

STN스포츠=이형주 기자

total87910@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