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등 위기 이겨낸 삼프도리아, 15위로 마무리
강등 위기 이겨낸 삼프도리아, 15위로 마무리
  • 이형주 기자
  • 승인 2022.05.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위로 잔류에 성공한 UC 삼프도리아
15위로 잔류에 성공한 UC 삼프도리아

[STN스포츠] 이형주 기자 = UC 삼프도리아가 잔류에 성공했다. 

삼프도리아는 23일(한국시간) 이탈리아 롬바르디아주 밀라노에 위치한 쥐세페 메아차에서 열린 2021/22시즌 이탈리아 세리에 A 38라운드 인터 밀란과의 경기에서 0-3으로 패배했다. 삼프도리아는 리그 2연승에 실패했고 인테르는 리그 4연승을 달렸다. 

이날 삼프도리아는 우승 경쟁을 벌이던 인테르를 막아서지는 못했지만 마지막 경기를 잘 마무리하며 잔류를 확정했다. 

쉬운 행보는 아니었다. 시즌 초반 팀이 흔들리며 강등위기까지 갔다. 하지만 삼프도리아의 영웅 마르코 지암파올로를 선임해 다시 반등했고 다음 시즌에도 세리에 A 무대를 누비게 됐다. 

STN스포츠=이형주 기자

total87910@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