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임즈 “손흥민, 어린 시절 꿈이었던 득점왕에 도전” 집중조명
타임즈 “손흥민, 어린 시절 꿈이었던 득점왕에 도전” 집중조명
  • 이형주 기자
  • 승인 2022.05.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토트넘 핫스퍼 윙포워드 손흥민. 사진|뉴시스/AP
토트넘 핫스퍼 윙포워드 손흥민. 사진|뉴시스/AP

[STN스포츠] 이형주 기자 = 결전의 날이 밝았다. 득점왕에 도전하는 손흥민(29)을 외신도 집중조명 중이다. 

토트넘 핫스퍼는 23일(한국시간) 영국 이스트오브잉글랜드지역 노퍽주의 노리치에 위치한 캐로우 로드에서 열리는 2021/22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38라운드(최종전) 노리치 시티와의 경기를 앞두고 있다. 

토트넘은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진출권이 달린 4위 레이스에서 매우 유리한 상황이다. 사실상 패하지만 않으면 4위에 오른다. 다만 방심은 금물이다. 

이날 토트넘과 관련해 4위 진입만큼 관심받는 주제가 있다. 바로 손흥민(29)의 득점왕 달성 여부다. 21골의 손흥민은 득점 1위인 22골의 모하메드 살라(29)에 단 1골 차로 따라붙은 상태다. 최종전에 역전도 가능하며, 동률이면 공동 득점왕에 오를 수 있다. 

득점왕에 도전하는 손흥민의 행보를 외신들도 주목 중이다. 특히 영국 언론 <타임즈>는 22일 "손흥민이 어릴 적부터 꿈이었던 득점왕에 도전한다. 7세 때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에게 영감을 얻은 이 스타는 최종전을 남겨둔 현재 (득점 1위) 모하메드 살라와 단 1골 차다. 어릴적부터 목표였던 득점왕에 오를 수 있다"라고 덧붙였다. 

 

STN스포츠=이형주 기자

total87910@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