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셜] '극장골 포함 2경기 연속골' 전진우, K리그 1 13라운드 MVP
[오피셜] '극장골 포함 2경기 연속골' 전진우, K리그 1 13라운드 MVP
  • 최병진 기자
  • 승인 2022.05.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 삼성 공격수 전진우.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수원 삼성 공격수 전진우.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STN스포츠] 최병진 기자 = 수원삼성 전진우가 ‘하나원큐 K리그1 2022’ 13라운드 MVP로 선정됐다.

전진우는 지난 17일 오후 7시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수원과 김천상무의 경기에서 결승골을 기록하며 2대1 승리를 이끌었다.

이날 경기에 전진우는 경기 내내 왼쪽 측면에서 공간 창출을 이용한 공격적인 플레이를 활발하게 진행했다. 그 결과 후반 24분 사리치의 패스를 받아 골 지역 왼쪽에서 왼발 슈팅으로 득점에 성공했다.

전진우는 지난 12라운드에서 결승 골을 넣고 라운드 베스트11에 이름을 올린 것에 이어, 2경기 연속 골을 기록하며 이번에는 라운드 MVP에 선정됐다. 수원은 전진우의 2경기 연속 결승 골에 힘입어 시즌 첫 연승을 기록했다.

이날 경기는 양 팀이 총 25개 슈팅을 만들어내며 치열한 공방전을 펼쳤다. 그 결과 수원 이기제와 전진우의 연속골에 이어 김천 조규성이 만회골을 넣어 2대1로 마무리됐으며, K리그1 13라운드 베스트 매치에 선정됐다.

K리그1 13라운드 베스트 팀은 울산 현대다. 울산은 18일(수) 오후 7시 울산 문수축구경기장에서 열린 제주유나이티드와 경기에서 경기 종료 직전 엄원상이 극적인 결승골을 넣으며 1대0으로 승리했다.

K리그2 16라운드 MVP는 대전하나시티즌 이진현이다. 이진현은 지난 17일 오후 7시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대전하나시티즌과 부산아이파크의 경기에서 1골 2도움을 기록하며 대전의 4대3 승리에 기여했다.

이날 경기는 부산의 박정인, 김정민, 발렌티노스가 차례대로 골을 넣으며 부산이 손쉽게 승기를 잡은 듯 했으나 후반 19분 터진 대전 공민현의 첫 골을 시작으로 조유민, 레안드로, 이진현이 연속골을 넣으며 대전이 4대3 대역전극의 명승부를 만들어냈다.

총 7골이나 터진 이날 경기는 K리그2 16라운드 베스트 매치로 선정됐으며, 후반 4골의 대반전을 만들어낸 대전은 K리그2 16라운드 베스트팀에도 선정됐다.

[하나원큐 K리그1 2022 13R MVP, 베스트11, 팀, 매치]

MVP: 전진우(수원)

베스트11

FW: 무고사(인천), 세징야(대구)

MF: 전진우(수원), 쿠니모토(전북), 황문기(강원), 엄원상(울산)

DF: 이기제(수원), 민상기(수원), 임창우(강원), 정동호(수원FC)

GK: 유상훈(강원)

베스트 매치: 수원(2) vs (1)김천

베스트 팀: 울산

[하나원큐 K리그2 2022 16R MVP, 베스트11, 팀, 매치]

MVP: 이진현(대전)

베스트11

FW: 공민현(대전), 티아고(경남)

MF: 김인성(서울E), 김선민(서울E), 이진현(대전), 김태현(전남)

DF: 임찬울(전남), 한용수(서울E), 조유민(대전), 이학민(충남아산)

GK: 손정현(경남)

베스트 매치: 대전(4) vs (3)부산

베스트 팀: 대전

STN스포츠=최병진 기자

cbj0929@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