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코어북] '90분 이후 2골' 제주, 수원FC에 3-1 승...이승우 홈 연속골 마감
[S코어북] '90분 이후 2골' 제주, 수원FC에 3-1 승...이승우 홈 연속골 마감
  • 최병진 기자
  • 승인 2022.0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점골을 터트린 제주 유나이티드 공격수 주민규.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동점골을 터트린 제주 유나이티드 공격수 주민규.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STN스포츠] 최병진 기자 = 제주 유나이티드가 극적인 승리를 따냈다.

제주는 15일 수원 종합운동장에서 펼쳐진 '하나원큐 K리그1 2022' 12라운드에서 수원 FC에 3-1로 승리했다. 제주는 승점 22점(6승 4무 2패)으로 2위로 올라섰고 수원FC 승점 11점(3승 2무 7패)에 머물렀다.

제주가 전반 초반 기회를 잡았다. 전반 3분 빠른 역습으로 추상훈과 이창민이 연속으로 슛을 했지만 유현이 막아냈다. 수원FC도 반격에 나섰다. 전반 13분 장혁진의 패스를 받은 이승우가 왼발 슛을 시도했다. 이를 김동준이 막아내고 골대에 맞고 나오며 아쉬움을 삼켰다.

제주에게 결정적인 기회가 왔다. 전반 22분 수원FC 수비가 볼을 처리하지 못하자 제르소가 헤딩 슛을 했지만 골대를 살짝 넘어갔다. 수원FC가 선제골을 터트렸다. 전반 31분 볼이 뒤로 흐르자 교체 투입된 정재용이 강력한 슛을 시도, 수비 몸에 맞고 굴절돼 골망을 흔들었다.

제주는 윙백인 안현범과 정우재가 적극적으로 공격에 가담했지만 공격이 잘 풀리지 않았다. 전반 40분 제르소가 유현과 충돌을 했지만 페널티킥이 선언되지 않으며 전반전은 1-0으로 마무리됐다.

제주가 결정적인 기회를 놓쳤다. 후반 11분 안현범의 헤더가 잭슨 맞고 굴절된 것을 유현이 막아냈고 이후 혼전 상황에서도 수원FC에 막혔다.

제주의 동점골이 터졌다. 후반 29분 정동호의 패스 실수를 조성준이 가로챘고 주민규가 마무리했다. 제주는 결국 승부를 뒤집었다. 후반 45분 유현이 볼을 완벽히 처리하지 못하면서 골문에 골키퍼가 없었고 이를 김주공이 헤더로 밀어 넣으며 역전골을 터트렸다. 이후 이창민의 추가골까지 나오며 제주가 3-1로 승리했다.

STN스포츠=최병진 기자

cbj0929@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