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포트라이트] '살레르니타나 엔진' 마마두 쿨리발리, 복귀 후 펄펄
[S포트라이트] '살레르니타나 엔진' 마마두 쿨리발리, 복귀 후 펄펄
  • 이형주 기자
  • 승인 2022.05.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공적인 복귀전을 치른 마마두 쿨리발리
성공적인 복귀전을 치른 마마두 쿨리발리

[STN스포츠] 이형주 기자 = 마마두 쿨리발리가 성공적인 복귀전을 치렀다. 

US 살레르니타나 1919는 14일(한국시간) 이탈리아 토스카나주 엠폴리에 위치한 스타디오 카를로 카스텔라니에서 열린 2021/22시즌 이탈리아 세리에 A 37라운드 엠폴리 FC와의 경기에서 1-1로 무승부를 거뒀다. 살레르니타나는 리그 7경기 연속 무패를 기록했고 엠폴리는 리그 3경기 연속 승리에 실패했다. 

쿨리발리는 1999년생의 세네갈 미드필더다. 쿨리발리는 올 시즌 초반 팀이 어려운 가운데도 맹활약을 펼치며 승점 쌓기에 기여했다. 그가 없었다면 살레르니타나의 올 시즌은 더욱 어려울 수 있었다. 

하지만 쿨리발리가 시즌 중 염좌 부상 등으로 오랫동안 경기장을 밟지 못했다. 이번 경기는 지난 3월 이후 약 2달 만에 복귀전이었다. 하지만 쿨리발리는 이날 페널티킥을 유도하는 등 변함없은 활약을 펼치며 팀의 귀중한 승점 1점 수확에 기여했다. 

살레르니타나는 최근 리그 7경기 무패를 질주하며 잔류 가능성을 더 높이게 됐다. 좋은 분위기에서 좋은 실력을 가진 선수가 복귀했다. 살레르니타나의 잔류 꿈이 커지고 있다. 

STN스포츠=이형주 기자

total87910@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