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상혁, 2m16 혼자 패스→2m20 1차 시기에 통과
우상혁, 2m16 혼자 패스→2m20 1차 시기에 통과
  • 이상완 기자
  • 승인 2022.05.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5일 오후 강원도 정선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제75회 전국육상경기선수권대회' 남자 높이뛰기 결선에 나선 우상혁.
25일 오후 강원도 정선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제75회 전국육상경기선수권대회' 남자 높이뛰기 결선에 나선 우상혁.

 

[STN스포츠] 이상완 기자 = 우상혁(26·국군체육부대)이 순조롭게 뛰었다.

우상혁은 14일 새벽(이하 한국시간) 카타르 도하에 위치한 칼리파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세계육상연맹(IAAF) 다이아몬드리그' 개막시리즈 남자 높이뛰기에 출전해 2m20 1차 시기를 가볍게 통과했다.

이날 우상혁은 전체 출전 8명의 선수 중 6번째로 뛰었다.

강한 바람이 부는 가운데 우상혁은 유일하게 첫 번째 높이 2m16을 건너뛰었다.

반면에 세계랭킹 1위 무타즈 에사 바심(31·카타르)은 가볍게 넘었고, 세계랭킹 2위 장마르코 템베리(30·이탈리아)는 컨디션 난조를 보이며 2차 시기에 간신히 뛰었다.

STN스포츠=이상완 기자

bolante0207@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