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메로가 '맹활약' 쏘니에게 “엄청난 나의 브로(형제)!”
로메로가 '맹활약' 쏘니에게 “엄청난 나의 브로(형제)!”
  • 이형주 기자
  • 승인 2022.05.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토트넘 핫스퍼 윙포워드 손흥민. 사진|뉴시스/AP
토트넘 핫스퍼 윙포워드 손흥민. 사진|뉴시스/AP

[STN스포츠] 이형주 기자 = 손흥민(29)이 동료들에게 인정받고 있다. 

토트넘 핫스퍼는 13일(한국시간) 영국 잉글랜드그레이터런던지역 그레이터런던의 헤링게이에 위치한 토트넘 핫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1/22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2라운드(순연 경기-이전 일정 당시 코로나19로 인한 아스널 FC의 인원 부족으로 연기) 아스널 FC와의 경기에서 3-0으로 승리했다. 토트넘은 리그 2경기 만에 승리했고 아스널은 리그 5연승에 실패했다. 

절정의 활약을 펼치고 있는 손흥민이 이날 또 한 번 펄펄 날았다. 전반 33분 상대 센터백 롭 홀딩(26)의 거친 파울을 유도해 퇴장을 만들었고, 후반 1분에는 직접 득점을 올렸다. 리그 21호골로 득점 선두 리버풀 FC 모하메드 살라(29)를 단 1골 차로 압박하는 한편 소속팀 토트넘이 4위 아스널에 승점 1점 차로 따라 붙을 수 있게 했다. 

관련 게시물과 동료들의 댓글. 사진|손흥민 SNS
관련 게시물과 동료들의 댓글. 사진|손흥민 SNS

이날 엉덩이 부상으로 결장했던 크리스티안 로메로(24)로 경기 직후 자신의 SNS에 글을 올리며 자신이 승리를 지켜봤음을 인증했다. 이후 로메로는 손흥민의 SNS에 찾아가 엄청난 나의 형제 쯤으로 해석할 수 있는 “Grande hermano”라는 댓글을 달기도 했다. 

현재 공수의 핵이라고 할 수 있는 두 선수다. 때문에 토트넘 팬들은 잔여 2경기에서 로메로는 복귀해 활약하고, 손흥민은 현재의 활약을 이어가는 그림을 그리고 있다. 

한편 로메로가 댓글을 단 손흥민의 게시물에는 다빈손 산체스(25), 하비 화이트(20) 등 다른 동료들도 와 댓글을 달며 기쁨을 나누고 있다. 

STN스포츠=이형주 기자

total87910@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