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신 디 애슬래틱UK, “똑똑한 쏘니가 경기를 끝장냈다”
외신 디 애슬래틱UK, “똑똑한 쏘니가 경기를 끝장냈다”
  • 이형주 기자
  • 승인 2022.05.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토트넘 핫스퍼 윙포워드 손흥민. 사진|뉴시스/AP
토트넘 핫스퍼 윙포워드 손흥민. 사진|뉴시스/AP

[STN스포츠] 이형주 기자 = 손흥민(29)이 극찬을 받았다. 

토트넘 핫스퍼는 13일(한국시간) 영국 잉글랜드그레이터런던지역 그레이터런던의 헤링게이에 위치한 토트넘 핫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1/22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2라운드(순연 경기-이전 일정 당시 코로나19로 인한 아스널 FC의 인원 부족으로 연기) 아스널 FC와의 경기에서 3-0으로 승리했다. 토트넘은 리그 2경기 만에 승리했고 아스널은 리그 5연승에 실패했다. 

절정의 활약을 펼치고 있는 손흥민이 이날 또 한 번 자신의 진가를 보여줬다. 전반 33분 상대 거친 파울을 유도해 롭 홀딩(26)의 퇴장을 만들었고, 후반 1분에는 직접 득점을 올렸다. 리그 21호골로 득점 선두 리버풀 FC 모하메드 살라(29)를 단 1골 차로 압박했다. 

영국 언론 디 애슬래틱UK도 관련 소식과 손흥민의 활약상을 비중있게 전했다. 같은 날 매체는 “똑똑한 쏘니가 경기를 끝장냈다”라고 전했다. 

좀 더 상세히 보면 매체는 “이날 북런던 더비서 해리 케인은 마치 토트넘처럼 천천히 출발했지만 페널티킥 차 넣고, 용감한 헤더로 득점했다. 이를 통해 승리에 기여했다. 반면 (토트넘의 또다른 주축인) 손흥민은 너무나 똑똑한 면모들을 보여줬다”라며 운을 뗐다. 

이어 “손흥민은 코너킥으로 해리 케인의 골을 만들었다. 또 홀딩과의 맞대결에서 상대의 퇴장을 만들었다. 또 후반 시작과 함께 영리한 마무리를 보여줬다. 이는 아스널을 당황시켰을 뿐 아니라 경기를 완전히 끝장내는 것이었다”라고 덧붙였다. 
 

STN스포츠=이형주 기자

total87910@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