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A, SSG와 트레이드…김민식 내주고 김정빈-임석진 데려온다
KIA, SSG와 트레이드…김민식 내주고 김정빈-임석진 데려온다
  • 이형주 기자
  • 승인 2022.05.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민식. 사진|뉴시스
김민식. 사진|뉴시스

[STN스포츠] 이형주 기자 = KIA 타이거즈가 9일 포수 김민식(33)과 SSG랜더스 투수 김정빈(28), 내야수 임석진(25)을 맞바꾸는 1:2 트레이드를 실시했다.

좌완 투수 김정빈은 화순고를 졸업하고 지난 2013년 SK에 입단한 뒤 상무야구단(2018~2019년)에서 군 복무를 마쳤다. 프로 통산 3시즌 동안 65경기에 출전해 1승 2패 1세이브 10홀드, 평균자책점 6.52를 기록했다.

올 시즌 1군 출장은 없지만 퓨처스리그에서 7경기에 중간계투로 등판해 평균자책점 0.93 2홀드를 기록 중이다. 

우투우타 내야수 임석진은 지난 2016년 SK에 입단한 뒤 프로 통산 1시즌 동안 11경기에 출전해 타율 0.182를 기록했다. 현역으로 군복무를 마쳤다.

지난 2017년 SK와의 트레이드로 KIA 유니폼을 입었던 김민식은 우투좌타 포수로, 프로 8시즌 동안 617경기에 출전해 타율 0.230을 기록했다. 올 시즌에는 22경기에 나와 타율 0.241을 기록 중이다.

트레이드로 KIA 유니폼을 입게 된 김정빈은 시속 140km대 중반의 빠른 공이 강점으로 꼽힌다. 임석진은 3루와 1루 수비가 가능한 거포 유망주로 평가 받는다.

KIA 관계자는 “김정빈과 임석진은 20대의 젊은 선수들로 1군에서도 충분히 통할 수 있는 경쟁력을 갖췄다고 판단했다”면서 “특히 김정빈은 좌완 불펜이 다소 부족한 팀 실정상 중간 계투진에 힘을 보태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STN스포츠=이형주 기자

total87910@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