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셜] '결국 재계약' OK금융그룹, 석진욱과 함께 간다..."우승 도전"
[오피셜] '결국 재계약' OK금융그룹, 석진욱과 함께 간다..."우승 도전"
  • 최병진 기자
  • 승인 2022.04.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OK 금융그룹과 재계약을 체결한 석진욱 감독. 사진|OK금융그룹
OK 금융그룹과 재계약을 체결한 석진욱 감독. 사진|OK금융그룹

[STN스포츠] 최병진 기자 = OK금융그룹 읏맨 프로배구단(이하 OK금융그) 석진욱(45) 감독과 재계약을 했다.

OK금융그룹은 23일 "석진욱 감독과 재계약을 체결했다"라고 밝혔다. 2019-2020시즌부터 3년 간 OK금융그룹 배구단 지휘봉을 잡은 석진욱 감독은 2022-2023시즌에도 OK금융그룹 배구단을 이끌게 됐다.

석진욱 감독은 OK금융그룹 배구단과 창단부터 함께했다. 창단 후 첫 번째 시즌인 2013-2014시즌 수석코치로 합류했고 V-리그 챔피언결정전 2연패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아 2019-2020시즌부터는 팀 역대 두 번째 감독으로 3년 간 지휘봉을 잡았다.

감독 부임 후 두 번째 시즌이었던 2020-2021시즌에는 선수들과 적극적인 소통과 리더십을 바탕으로 OK금융그룹 배구단을 5년 만에 플레이오프로 이끌었다. 뿐만 아니라 유망주 선수들을 발굴하여 별도로 훈련하는 육성군 제도를 만들고 운영하여 배구계에 성공적인 육성 모델을 제시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육성군 운영 외에도 석진욱 감독은 지난 3년 간 배구 꿈나무를 위해 장학금을 조성하여 기부하는 등 유소년 배구 발전에 앞장섰다. 당초 구단은 계약 만료와 재계약 사이에서 고민을 한 것으로 알려졌으나 최종 선택은 재계약이었다.

OK금융그룹 배구단 관계자는 “지난 세 시즌 동안 성적에 대한 아쉬움은 있으나 석 감독은 ‘코로나 팬데믹 이라는 어려운 상황에도 소통을 통한 리더십, 선수 육성 능력, 위기관리 능력을 바탕으로 팀을 이끌었다”라며 “이를 높이 평가해 재계약을 결정했다”라고 밝혔다.

석진욱 감독은 “다시 한번 팀을 이끌 수 있도록 기회를 주신 구단에 감사드린다”라며 “절치부심해 다가오는 시즌, ‘원 팀(One team)’을 만들어 반드시 우승에 도전하겠다”라고 각오를 밝혔다.

한편 계약 세부조건은 상호 합의하에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

STN스포츠=최병진 기자

cbj0929@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