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셜] "좋은 추억 한 번 더!“...강원, '6년 만에' 김원균 재영입
[오피셜] "좋은 추억 한 번 더!“...강원, '6년 만에' 김원균 재영입
  • 박재호 기자
  • 승인 2022.0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FC 센터백 김원균. 사진|강원FC 제공
강원FC 센터백 김원균. 사진|강원FC 제공

[STN스포츠] 박재호 기자 = 강원FC가 센터백 김원균과 6년 만에 재회했다.

강원FC는 2015-2016 시즌 임대로 활약한 김원균을 FA로 영입해 수비를 강화했다. 김원균은 2015 시즌 서울에서 데뷔해 강원에 임대됐고, 이후 강원에서 15경기를 소화했다. 이듬해 다시 강원FC로 임대 돼 전반기 8경기 출전해 데뷔 골을 기록했다.

김원균은 186cm·76kg의 다부진 체격에 제공권과 공중볼에 능하다. 또 빌드업, 리딩 능력까지 갖춰 상대 공격수와 경합하는 투지형 센터백이다.

‘옛스승’ 최용수 감독과 재회한 김원균은 부산 기장에서 2022 시즌을 준비 중인 강원FC 1차 전지훈련에 합류했다.

김원균은 “강원FC에 다시 돌아오게 돼 기쁘다. 좋은 기억이 많이 남아있어 이적에 큰 고민은 없었다”며 “6년 만에 돌아왔는데 팬분들이 저를 기억하실지 모르겠지만, 예전에 좋았던 추억을 되살려 다시 한번 강원FC에서 좋은 추억을 만들고 싶다”고 돌아온 소감을 전했다.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sports@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