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트리밍] 김상식 감독, “지난 경기 패배의 아쉬움 떨쳐낸 대단한 승리”
[S트리밍] 김상식 감독, “지난 경기 패배의 아쉬움 떨쳐낸 대단한 승리”
  • 반진혁 기자
  • 승인 2021.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STN스포츠, 대구] 반진혁 기자 = 김상식 감독이 승리에 미소를 지었다.

전북 현대는 28일 오후 2시 DGB대구은행파크에서 치러진 대구FC와의 하나원큐 K리그1 2021 37라운드 경기에서 2-0으로 승리했다. 이날 결과로 아직 경기가 끝나지 않은 울산 현대에 3점을 앞서게 됐다.

김상식 감독은 경기 후 기자회견을 통해 “지난 경기 패배의 아쉬움을 떨쳐냈다. 대단한 승리였다. 심적 부담도 많아 선수들도 예민했던 부분이 있었는데 털어낸 것 같다”고 말했다.

이날 선발 출격한 류재문은 중원에서 존재감을 과시했다. 특히, 세징야를 잘 묶으면서 팀 승리에 일조했다.

이에 대해서는 “소심한 성격으로 지적도 많이 받는다. 친정팀을 만나서 그런지 의지가 강했던 것 같다”고 칭찬했다.

대구는 최종전에서 울산을 상대한다. 우승 경쟁을 하는 입장인 전북에서는 결과가 신경쓰일 터.

김상식 감독은 “이병근 감독님께 따로 부탁한 건 없다”고 웃으면서 “대구가 울산을 상대로 승리하길 열심히 응원해야 할 것 같다”고 언급했다.

선제골을 기록한 주장 홍정호에 대해서는 “솔선수범하는 모습과 이번 시즌 부상 없이 보내고 있는 것에 고맙다”고 말했다.

김진수는 대구와의 경기에서 경고가 누적되면서 최종전인 제주 유나이티드와의 경기에 출전하지 못하는 상황이이다.

김상식 감독은 “고민을 해봐야할 것 같다”며 씁쓸함을 감추지 못했다.

STN스포츠=반진혁 기자

sports@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