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율, 조진웅 덕에 12kg 증량?..."덕분에 쉽게 찌웠다"
권율, 조진웅 덕에 12kg 증량?..."덕분에 쉽게 찌웠다"
  • 박재호 기자
  • 승인 2021.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권율. 사진|(주)에이스메이커무비웍스 제공
배우 권율. 사진|(주)에이스메이커무비웍스 제공

 

[STN스포츠] 박재호 기자 = 배우 권율이 작품을 위해 체중 증량한 사연을 밝혔다.

25일 영화 ‘경관의 피’(감독 이규만) 제작보고회가 진행됐다.

이날 권율은 “초반 체중이 66~67kg이었는데 나중에 78kg까지 올렸다”고 밝혔다.

그는 “평소엔 69~70kg이다. 감독이 ‘사우나신이 있으니 체중을 늘려보라’며 운동을 열심히 하라고 했는데, 내가 운동을 잘못해서 3kg 정도 빠졌다”고 말했다. 이어 “감독이 그런 운동이 아니라고 해서 체중을 12kg 찌웠다”고 덧붙였다.

그러자 조진웅은 “나와 같이 다녔다”며 “살이 찌지 않는 사람들은 내게 와달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권율은 “조진웅 덕에 쉽게 증량할 수 있었다”고 받아치면서 “내가 입이 짧아서 쉽지 않았다. 지금은 평소 체중으로 돌아오고 있다”고 맗ㅆ다.

‘경관의 피’는 출처불명의 막대한 후원금을 받으며 독보적인 검거실적을 자랑하는 광수대 에이스 강윤(조진웅)과 그를 비밀리에 감시하는 임무를 맡게 된 원칙주의자 경찰 민재(최우식)의 위험한 수사를 그린 범죄 드라마다. 조진웅, 최우식, 박희순, 권율, 박명훈 등이 출연하며 내년 1월 개봉 예정이다.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sports@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