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렉스 퍼거슨 경, 맨유 감독 선임 관여 X…아름다운 거리 유지
알렉스 퍼거슨 경, 맨유 감독 선임 관여 X…아름다운 거리 유지
  • 이형주 기자
  • 승인 2021.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전설 알렉스 퍼거슨 경. 사진|뉴시스/AP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전설 알렉스 퍼거슨 경. 사진|뉴시스/AP

[STN스포츠] 이형주 기자 = 알렉스 퍼거슨(79) 경이 아름다운 거리를 유지한다. 

글로벌 매체 ESPN은 “소식통은 ‘맨유의 차기 감독을 찾는 것에 있어 알렉스 퍼거슨 경이 관연하지 않을 것이다’라고 전했다. 소식통은 존 머터프 단장과 대런 플레처 기술 이사가 경질된 올레 군나르 솔샤르를 대체할 후보자를 식별하고 평가할 것이다”라고 설명했다.

맨유 그 자체라고 할 수 있는 알렉스 퍼거슨 경은 은퇴 이후 맨유의 이사회의 이사로 임명됐다. 하지만 감독 임명에는 관여하지 않는 것으로 알려졌다. 

머터프 신임 단장과 플레처 신임 이사는 새 감독을 찾은 뒤 퇴임하는 에드 우드워드 회장과 그의 후계자 리처드 아놀드 전무에게 보고한 뒤 이를 마무리 지을 예정이다. 

STN스포츠=이형주 기자

total87910@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