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현장] 안보현이 본 '유미의 세포들' 김고은 "만화 찢고 나온 느낌“
[st&현장] 안보현이 본 '유미의 세포들' 김고은 "만화 찢고 나온 느낌“
  • 박재호 기자
  • 승인 2021.0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김고은과 안보현. 사진|티빙 제공
배우 김고은과 안보현. 사진|티빙 제공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유미의 세포들' 안보현이 김고은의 첫인상을 이야기했다.

14일 오후 티빙 오리지널 ‘유미의 세포들’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배우 김고은, 안보현과 이상엽 감독이 참석했다.

'유미의 세포들'은 동명의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한 작품이다. 세포들과 함께 먹고 사랑하고 성장하는 평범한 유미의 이야기를 그린 세포 자극 공감 로맨스. 시즌제로 제작되며 국내 드라마 최초 실사와 3D 애니메이션을 결합한 포맷으로 기대를 모은다.

이날 안보현은 유미 역의 김고은의 첫인상에 대해 "유명한 작품에 많이 출연했고 상대 남자배우도 유명한 분들이 많았는데 제가 같이 할 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굉장히 영광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처음에 (김고은을) 봤을 때는 유미가 아니었다. 준비가 안 된 상태로 만났기 때문에 ‘김고은’이었는데 촬영장에서 보니 만화를 찢고 나온 느낌을 받았다"라고 떠올렸다.

티빙 오리지널 ‘유미의 세포들’은 오는 17일 금요일 밤 10시 50분 티빙과 tvN에서 동시 공개된다.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sports@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