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구연맹, 여자배구대표팀에 포상금 외 ‘격려금 1억’ 추가 지급
배구연맹, 여자배구대표팀에 포상금 외 ‘격려금 1억’ 추가 지급
  • 이보미 기자
  • 승인 2021.0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STN스포츠=이보미 기자]

한국배구연맹이 도쿄 올림픽 4강 진출을 확정 지은 여자배구 대표팀에 기존에 계획한 포상금 외 추가로 격려금 1억원을 지급한다.
연맹이 당초 제시한 올림픽 포상금 계획은 금메달 5억원, 은메달 3억원, 동메달 2억원, 4위 1억원이었다. 

하지만 연맹은 5일 “2012 런던 올림픽 이후 9년 만에 4강 진출이란 쾌거를 달성하며 국민들에게 감동을 선사한 대표팀을 격려하기 위해 연맹과 구단이 뜻을 모아 추가 결정을 내렸다”고 밝혔다.

여자배구 대표팀은 6일 오후 9시 브라질과 준결승을 치르며 1976년 몬트리올 올림픽 동메달 이후 45년 만에 메달 획득에 도전한다.

STN스포츠=이보미 기자

bomi8335@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