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리그는 나의 꿈" 옐레나 16일 입국, 보스니아 국가대표 하차
"V리그는 나의 꿈" 옐레나 16일 입국, 보스니아 국가대표 하차
  • 이보미 기자
  • 승인 2021.0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GC인삼공사
사진|KGC인삼공사

 

[STN스포츠=이보미 기자]

KGC인삼공사 프로배구단의 새 외국인 선수인 옐레나 므라제노비치(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가 한국 땅을 밟았다. 

KGC인삼공사는 “16일(금) 옐레나가 입국해 자가격리에 들어갔다”고 20일 밝혔다.

옐레나는 지난 5월 V-리그 외국인선수 트라이아웃에서 3순위로 인삼공사의 지명을 받았다. 196cm의 신장을 이용한 타점 높은 공격이 강점이다. 

이날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한 옐레나는 “V리그는 나의 큰 꿈 중에 하나였다”며 “새로운 경험과 새로운 배구를 할 수 있을 거라 생각한다. 그리고 한국 팬들을 만날 생각에 기쁘며 설렌다”고 V리그에 대한 기대를 전했다.

사진|KGC인삼공사
사진|KGC인삼공사

 

특히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는 사상 최초로 유로대회 본선에 진출했으나, 국가대표 옐레나는 KGC인삼공사에 합류를 택했다.

옐레나는 자가격리 기간 구단이 제공한 프로그램에 맞춰 홈 트레이닝을 진행할 예정이며 자가격리가 해제되는 오는 30일부터 팀 훈련에 합류, 일정을 소화할 계획이다.    

STN스포츠=이보미 기자

bomi8335@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