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쿄 고온다습 기후 대비’ 골프 국가대표 유니폼 공개 
‘도쿄 고온다습 기후 대비’ 골프 국가대표 유니폼 공개 
  • 이보미 기자
  • 승인 2021.0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대한골프협회
사진|대한골프협회

 

[STN스포츠=이보미 기자]

2020 도쿄올림픽 무대에 오를 골프 국가대표 선수단의 유니폼이 공개됐다.

대한골프협회는 12일 골프 국가대표 선수단 유니폼을 발표했다. 공개된 유니폼은 태극기의 건곤감리 4괘와 청색, 홍색 및 백색을 재해석하여 대한민국의 고유 감성을 담은 역동적이고 세련된 디자인으로 표현했다.

이번 경기복의 디자인과 제작은 코오롱인더스트리FnC부문의 골프웨어 왁(WAAC)에서 맡았다. 코오롱FnC에서는 올림픽이 개최되는 일본 도쿄의 고온다습한 여름 기후를 겨냥해 경량, 흡한속건, 냉감 기능성을 가진 스트레치 소재를 사용한 점을 강조했다. 뿐만 아니라 훈련 중에 착용할 트레이닝복과 경기복 티셔츠와 팬츠 같은 의류는 국가대표 선수단과 협의를 통해 재탄생되었다. 선수단은 모자를 비롯한 캐디백, 양말 등 액세서리까지 38종으로 구성된 용품을 지원받게 된다. 

코오롱인더스트리FnC부문은 2016년 리우올림픽에서도 경기복 소재를 친환경 향균 모기 기피 소재 모스락을 사용해 선수들이 지카 바이러스에 대한 걱정에서 벗어나 경기에 집중할 수 있도록 제작한 바 있으며, 1985년부터 골프 국가대표와 상비군 의류 및 훈련 물품을 지원하고 있다.   
 

STN스포츠=이보미 기자

bomi8335@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