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현장] ‘슬의생2’ 신원호 감독이 생각한 #시즌제 #카메오 #흥행 부담
[st&현장] ‘슬의생2’ 신원호 감독이 생각한 #시즌제 #카메오 #흥행 부담
  • 이서린 기자
  • 승인 2021.0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vN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즌2' 출연진
tvN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즌2' 출연진

 

[STN스포츠=이서린 기자]

'슬기로운 의사생활2' 신원호 감독이 시즌2를 앞둔 소감을 전했다.

10일 오후 tvN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즌2'(이하 '슬의생2')의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배우 조정석, 유연석, 정경호, 김대명, 전미도와 신원호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신원호 감독은 주 1회 편성 결정에 대한 자신을 생각을 밝혔다. 그는 "시즌1이 잘 안 됐으면 바꿨을 것 같다. 저희도 많이 만들어서 보여드리고 싶은 욕심은 있다. 그런데 가장 큰 건 살려고, 안 그러면 죽을 것 같다. 그게 가장 큰 이유"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이어 "제작 환경은 점점 힘들어져 가고 제작비는 치솟고 있는 상황 속에서 새로운 모델이 나와야 하지 않겠나 하는 생각을 했다. 앞으로도 주 2회 방영을 할 일은 없을 것 같다"고 덧붙였다.

시즌2에서 주목해야 할 캐릭터에 대해서는 "새로운 인물들 당연히 있다"면서 "카메오에 부담이 있다. 스케줄을 쪼개서 잠깐의 캐릭터를 연기해달라고 하는 게 쉽지만은 않다. ‘이 역할이 주목을 받았으면 좋겠다, 이 친구한테 정말 잘 맞겠다’하는 경우에 부탁을 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신 감독은 "흥행 부담은 늘 있다. 쿨한 척 하지만 시청률이 잘 나오길 늘 바란다. 주 1회를 결정하면서 그런 부분은 많이 내려놓은 것 같다. 원래 가졌던 욕심은 좀 내려놓고 작품과 공감대 형성에 중점을 많이 두기로 약속했다. 예전에 비해 부담감을 좀 떨쳐냈다. 많이 어른스러워졌다"고 말했다.

사진=tvN 제공

STN스포츠=이서린 기자

sports@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