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현장] ‘연쇄살인마 도전’ 위하준 #12kg 감량 #프로파일링 # 꿈꿔온 役
[st&현장] ‘연쇄살인마 도전’ 위하준 #12kg 감량 #프로파일링 # 꿈꿔온 役
  • 박재호 기자
  • 승인 2021.06.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위하준
배우 위하준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배우 위하준이 연쇄살인범 역할에 도전한 소감을 전했다.

9일 티빙 오리지널 영화 '미드나이트' 온라인 제작보고회가 진행됐다. 배우 진기주, 위하준, 박훈, 김혜윤과 권오승 감독이 참석했다.

'미드나이트'는 한밤중 살인을 목격한 청각장애인 경미(진기주 분)가 두 얼굴을 가진 연쇄살인마 도식(위하준 분)의 새로운 타겟이 되면서 사투를 벌이는 극강의 음소거 추격 스릴러다.

이날 위하준은 극 중 연쇄살인범 연기를 위해 체중 감량을 했다고 밝혔다. 그는 “외형적인 부분에서 날카롭게 보이게 하기 위해 10~12kg 감량했다. 촬영하면서 더 빠졌다”고 말했다.

이어 “감독님과 자주 만나면서 도식에 대해 분석하고 어떻게 하면 신을 만들어나갈지 이야기했다”며 “도식의 상태와 눈빛을 유지하려고 했다. 연쇄살인범 프로파일링한 책도 보고 영화도 참고했다”고 덧붙였다.

위하준은 “연기 처음 시작할 때부터 꿈꿔온 역할이다. 그걸 ‘미드나이트’에서 이루게 됐다. 어렵고 부담도 됐고 정신적으로 지치고 피폐해진 것 같다. 그래도 감독님 배우들 통해 잘 끝낼 수 있어 보람있었다”고 털어놨다.

한편 '미드나이트'는 6월 30일 OTT 플랫폼 티빙(TVING)과 극장에서 동시 공개된다.

사진=CJ CGV 제공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sports@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