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셜] ‘국대 슈터’ 전준범, KCC로 이적...박지훈·김지후와 1대2 트레이드
[오피셜] ‘국대 슈터’ 전준범, KCC로 이적...박지훈·김지후와 1대2 트레이드
  • 박재호 기자
  • 승인 2021.0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준범
전준범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국가대표 슈터’ 전준범이 전주 KCC이지스로 이적했다.

1일 전주 KCC이지스는 울산 현대모비스와 트레이드를 단행했다고 밝혔다. KCC는 현대모비스로부터 전준범 (30·194cm)을 영입하고 김지후·박지훈은 현대모비스로 이적한다.

KCC는 2018 아시안게임, 2017 FIBA 아시아컵 등에서 국가대표 주전 슈터로 활약한 전준범 영입으로 전문 슈터 공백을 해결했다. 또한 다양한 공격 옵션을 갖추며 송교창, 이정현, 라건아 등 기존 선수들과 시너지 효과를 기대할 수 있게 됐다.

사진=KBL 제공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sports@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