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Tview] 입대 앞둔 태민, '뉴욕 스타일' 집 최초공개…키도 처음 가봤다
[st&Tview] 입대 앞둔 태민, '뉴욕 스타일' 집 최초공개…키도 처음 가봤다
  • 이서린 기자
  • 승인 2021.05.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샤이니 키와 태민의 우정이 넘치는 추억 여행은 28일 오후 11시 5분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샤이니 키와 태민의 우정이 넘치는 추억 여행은 28일 오후 11시 5분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STN스포츠=이서린 기자]

‘나 혼자 산다’ 샤이니 키가 군 입대를 앞둔 막내 태민을 위해 요리부터 깜짝 선물까지 풀코스 대접에 나선다. 또한 뉴욕 스타일의 ‘태민 하우스’가 방송 최초로 공개된다.

28일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기획 안수영, 연출 허항 김지우)에서는 샤이니 키가 막내 태민의 집을 방문한다.

짐을 한 가득 든 키가 찾아간 곳은 샤이니의 막내 태민의 집. 반려묘 꿍이와 함께 살고 있는 태민의 집이 최초로 공개될 예정이어서 기대를 모은다. 태민의 집을 처음 방문한 샤이니 키는 “뉴욕 스타일이야”라며 무한 감탄을 자아냈다고 해 궁금증을 더한다.

샤이니 키는 군 입대를 앞둔 막내 태민을 위한 요리를 시작한다. 태민이를 위해 엄마의 마음으로 만든 키의 요리가 무엇일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오늘은 내가 다 해주는 날이야”라며 식사 뿐만 아니라 깜짝 선물까지 준비한 키의 풀코스 대접에 태민은 감동했다는 전언이다.

또한 키와 태민은 샤이니의 과거가 고스란히 담긴 앨범을 보며 추억을 회상한다. 키가 추억에 젖어가던 순간 태민은 “나 속으로 되게 짜증 났거든”이라며 감동을 파괴해 웃음을 자아낸다.

두 사람은 10년 전에 찍었던 사진 속 포즈와 표정을 똑같이 재현, 추억을 기념하는 새로운 사진을 촬영해 기대감을 높인다.

샤이니 키와 태민의 우정이 넘치는 추억 여행은 28일 오후 11시 5분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사진=MBC ‘나 혼자 산다’

STN스포츠=이서린 기자

sports@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