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체육회, 대한체육회 전통스포츠 보급 사업 선정
전북체육회, 대한체육회 전통스포츠 보급 사업 선정
  • 박재호 기자
  • 승인 2021.0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체육회 전경
전북체육회 전경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전라북도체육회가 전통문화 계승 및 보급에 기여한다.

25일 도 체육회에 따르면 최근 대한체육회의 ‘2021년도 전통스포츠 보급 사업’에 선정 돼 2000만원의 예산을 확보했다.

이 사업은 전통종목을 체험하고 참여할 다양한 체육활동 행사 지원을 통해 전통종목의 저변확대 및 계승에 기여하기 위함이다. 

대회(생활체육대회)와 강습, 페스티벌(운동회·행사) 등으로 나뉘어진 이번 사업에서 도 체육회는 페스티벌 분야에 선정됐다.

이에 오는 10월 전주시 일원에서 민속경기 한마당 행사를 열어 ▲전통종목(전통무용·단체줄넘기·제기차기 등) 시연 ▲전통놀이(투호·고리걸기·윷놀이·굴렁쇠 등) 체험 ▲명랑 운동회(박터트리기·공굴리기)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 할 계획이다.

다만 행사 일정은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변동될 수 있다.

도 체육회 유인탁 사무처장은 “도민들에게 평소 접하지 못하는 민속경기를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 우리 고유의 전통문화 계승 및 보급에 기여하고자 한다”며 “전통스포츠문화와 화합의 축제로 승화시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사진=전북체육회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sports@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