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표팀 백신 2차 접종, 25일 KBO 5경기 취소 ‘10월 재편성’
대표팀 백신 2차 접종, 25일 KBO 5경기 취소 ‘10월 재편성’
  • 박재호 기자
  • 승인 2021.0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잠실야구장
잠실야구장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도쿄올림픽 야구 대표팀 예비 엔트리 선수들의 백신 2차 접종으로 프로야구도 일정을 조정한다.

오는 25일(화)에 편성된 2021 신한은행 SOL KBO 리그 5경기가 도쿄올림픽 야구 대표팀 예비 엔트리 선수들의 코로나 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백신 2차 접종에 따라 순연된다.

KBO 리그에 소속된 도쿄올림픽 예비 엔트리 선수들은 24일(월) 서울 국립중앙의료원에서 코로나 19 바이러스 2차 접종을 받을 예정이다.

KBO는 지난 3일 1차 접종 때 해당 인원의 충분한 휴식을 보장해 각 팀의 전력 공백 가능성을 최소화하고 공정한 정규시즌 진행을 위해 4일 5경기를 순연한 바 있다.

이번 2차 접종 역시 같은 목적으로 경기가 열리지 않으며 모두 10월 잔여 경기 일정 발표 때 함께 편성된다.

순연된 5경기는 이날 예정됐던 잠실 한화-두산, 사직 LG-롯데, 창원 삼성-NC, 수원 SSG-KT, 광주 키움-KIA전이다.

1차 접종 때와 마찬가지로 백신 접종 선수 중 정상적인 경기 출장이 힘든 경우를 대비해 특별엔트리도 한시 운영된다. 백신 접종 선수가 관련 증상으로 접종일 다음날부터 3일이내에 말소될 경우, 만 10일이 경과하지 않아도 재등록이 가능하도록 하고 최대 3일까지 등록일수를 인정하기로 했다.

백신 접종 선수가 말소되어 이를 대신하여 등록된 선수는 ‘특별엔트리’ 선수로 지정돼 엔트리 등록 다음날부터 3일이내에 말소될 경우 만 10일이 경과되지 않아도 재등록이 가능하도록 했다. 단, ‘특별엔트리’ 선수는 백신 접종선수가 재등록시 말소되지 않거나 ‘특별엔트리’ 선수로 등록된 이후 3일이 경과된 경우 추후 엔트리에서 말소시 만 10일 경과 후 재등록 규정을 적용하기로 했다.

사진=뉴시스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sports@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