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굿 출신' 서율, 활동명 '이소'로 바꿨다…에이아이엠와 전속계약[공식]
'베리굿 출신' 서율, 활동명 '이소'로 바꿨다…에이아이엠와 전속계약[공식]
  • 박재호 기자
  • 승인 2021.05.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수 이소
가수 이소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걸그룹 베리굿 출신 가수 서율(서유리)이 A.I.M 소속사 에이아이엠뮤직과 전속 계약을 체결하고 이소로 활동명을 변경하기로 했다.

에이아이엠 측은 지난 7일 "최근 가수 서율과 전속 계약을 체결하고 이소로 활동명을 변경하였다"라고 밝혔다.

또한, A.I.M 은 "이소가 아이돌의 모습에서 벗어나 자신에게 더욱 어울리는 매력을 찾아 다양한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다. 앞으로 이소가 보여줄 아티스트적 면모와 솔로 가수로서의 행보에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이소는 2015년 걸그룹 베리굿 서율로 가요계에 데뷔하여 '할래', '원 스텝 클로저', '함께 떠나요', '요즘 너 때문에 난' 등으로 활동해 왔다.

이처럼 가요계에서 경험을 쌓으며 무한한 가능성을 보여준 이소가 앞으로 새로운 활동명과 함께 어떤 솔로 아티스트 활동을 선보일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가수 이소가 전속 계약을 체결한 A.I.M(Arts In Mankind)은 인공지능(AI) 음악 생성 기술 콘텐츠 제작사 엔터아츠의 음반 레이블이다.

사진=A.I.M 제공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sports@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