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人] '마우스' 권화운, 이승기 막으려 했다...'대반전 하드캐리'
[st&人] '마우스' 권화운, 이승기 막으려 했다...'대반전 하드캐리'
  • 이서린 기자
  • 승인 2021.04.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우스' 권화운
'마우스' 권화운

 

[STN스포츠=이서린 기자]

배우 권화운이 충격 반전의 주인공으로 극의 몰입도를 높였다.

22일(목)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마우스’(극본 최란/ 연출 최준배/ 제작 하이그라운드, 스튜디오 인빅투스)에서 권화운이 그동안 보여주지 않았던 성요한의 새로운 모습을 선보이면서 대반전의 주인공으로 활약을 펼쳤다.

이 날 성요한(권화운 분)이 아닌 정바름(이승기 분)이 사이코패스라는 것이 밝혀진 것. 앞서 성요한이 한국이를 납치한 것처럼 전개가 펼쳐졌지만 실제로는 정바름이 납치를 했던 것. 고무치(이희준 분)가 게임에서 졌기 때문에 한국이를 살해한다는 정바름 향해 그는 분노의 눈빛을 발산하며 팽팽한 신경전을 펼쳐 긴장감을 조성했다.

또 자신의 친구를 죽였다는 정바름의 뻔뻔한 고백에 “돌연변이 염색체를 가진 사이코패스”라고 말하며 솔직한 심경을 전한 성요한. 프레데터 향한 억눌러왔던 감정들을 폭발시키며 헤드헌터 한서준(안재욱 분)의 죄까지 자신이 떠안고 가려고 하는 모습을 보여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권화운은 ‘마우스’의 숨 가쁜 전개 속에서 뛰어난 존재감을 발휘하며 사건의 중심인물로 극적 재미를 더하는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마우스’에서 유일무이한 캐릭터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권화운. 그의 눈부신 활약은 계속될 전망이다.

한편 tvN 수목드라마 ‘마우스’는 28일(수) 밤 10시 30분 특별판인 ‘마우스: 더 프레데터’를 방송한다.

사진=tvN ‘마우스’ 방송 캡처

STN스포츠=이서린 기자

sports@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