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감한형제, 브레이브걸스 컴백 스포…“10초만 나와도 게임 끝”
용감한형제, 브레이브걸스 컴백 스포…“10초만 나와도 게임 끝”
  • 이서린 기자
  • 승인 2021.0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역주행 신화를 일으킨 용감한 형제와 브레이브걸스의 만남은 9일 오후 11시 5분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역주행 신화를 일으킨 용감한 형제와 브레이브걸스의 만남은 9일 오후 11시 5분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STN스포츠=이서린 기자]

용감한 형제가 브레이브걸스 컴백 소식을 깜짝 예고한다. 용감한 형제는 역주행 신화를 쓴 '롤린'에 이어 인기를 예감한 듯 용 바이브가 폭발했다고 해 기대를 모은다.

9일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 용감한 형제가 브레이브걸스의 컴백 소식을 깜짝 예고한다.

용감한 형제가 브레이브걸스 신곡 준비로 한창인 녹음실을 찾는다. 올여름 브레이브걸스의 미니 앨범 발매를 목표로 후속곡을 준비 중인 작곡가들과 만난 용감한 형제는 “10초만 나와도 게임 끝난다”며 자신감을 드러낸다.

명실상부 ‘히트곡 자판기’인 용감한 형제는 “포기를 안 한 것 같다”며 브레이브걸스에 대한 일편단심 애정을 표현했다고 해 역주행 인기에 대해 어떤 이야기를 전했을지 이목을 집중시킨다.

또한 용감한 형제는 브레이브걸스와 함께 합동 인터뷰에 임한다. 용감한 형제는 “자식을 포기하겠어요?”라며 브레이브걸스를 향한 진심이 담긴 속마음을 드러내 뭉클한 감동을 선사한다.

합동 인터뷰를 통해 용감한 형제는 주목받지 못했던 브레이브걸스의 신인 시절을 회상하는 한편, 브레이브걸스 멤버들의 질문에 솔직한 뒷 이야기들을 고백했다고 해 궁금증을 자극한다.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인터뷰를 마친 용감한 형제. 브레이브걸스의 인기로 ‘역주행 신화의 아버지’라는 타이틀까지 얻게 된 용감한 형제의 최종 목표는 무엇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역주행 신화를 일으킨 용감한 형제와 브레이브걸스의 만남은 9일 오후 11시 5분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사진=MBC 제공

STN스포츠=이서린 기자

sports@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