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선 침묵 속 빛이 났던 류현진...“류현진은 우리의 에이스”
타선 침묵 속 빛이 났던 류현진...“류현진은 우리의 에이스”
  • 이보미 기자
  • 승인 2021.04.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류현진
류현진

 

[STN스포츠=이보미 기자]

타선 침묵 속에서도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류현진은 빛이 났다.

류현진은 8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의 글로브라이프필드에서 열린 2021 메이저리그 텍사스 레인저스전에서 7이닝 7피안타 7탈삼진 2실점 호투를 펼쳤다. 볼넷도 없었다. 시즌 평균자책점은 3.38에서 2.92로 떨어졌다. 

타선이 야속했다. 이날 토론토 타선은 상대 투수 카일 깁슨에 당했다. 선발 등판한 깁슨은 이날 6이닝 6피안타 1볼넷 8탈삼진 무실점으로 시즌 첫 승을 따냈다. 

타자들의 부진 속에 팀은 1-2 패배를 당했다. 류현진도 시즌 첫 패전을 기록했다.

이에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에서도 “토론토 타자들이 류현진의 승리를 거부했다”며 “류현진은 7이닝 동안 인상적인 활약을 선보였다”고 밝혔다. 

토론토의 찰리 몬토요 감독은 “류현진은 우리의 에이스다. 수비 실수에도 당황하지 않았다. 오히려 이길 수 있는 기회를 만들어주기도 했다”며 호평을 남겼다. 

시즌 첫 승에 도전한 류현진. 이번에도 승리와 인연이 없었다. 

사진=뉴시스/AP

bomi8335@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