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원관중 앞에 서는 류현진, 8일 시즌 첫 승 도전한다
만원관중 앞에 서는 류현진, 8일 시즌 첫 승 도전한다
  • 이보미 기자
  • 승인 2021.04.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류현진
류현진

 

[STN스포츠=이보미 기자]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류현진이 시즌 첫 승에 도전한다. 

류현진은 오는 8일 오전 3시5분(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에 위치한 글로브라이프필드에서 텍사스 레인저스와 2021 메이저리그 맞대결에서 선발 등판할 예정이다. 

지난 2일 뉴욕 양키스전에서 시즌 첫 등판한 류현진은 5⅓이닝 4피안타 1볼넷 2실점을 기록한 바 있다. 투런 홈런을 내주고, 선발승을 챙기지는 못했지만 팀은 연장 혈투 끝에 3-2 진땀승을 거뒀다. 류현진의 호투는 승리의 발판이 됐다. 

객관적인 전력상 양키스 보다 열세를 보이고 있는 텍사스이기에 류현진의 첫 승 기대감이 높다. 

더군다나 주전 포수 대니 잰슨도 출전할 것으로 보인다. 잰슨은 전날 경기에서 수비 중 상대 타자의 파울 타구에 오른쪽 무릎을 강타 당했지만 텍사스전에서 류현진과 호흡을 맞출 것으로 예상된다. 

변수는 관중이다. 텍사스는 메이저리그에서 유일하게 관중 100%를 수용 중이다. 6일 홈 개막전에서도 4만 명이 넘는 관중이 모였다. 토론토전에서도 만원관중이 예상된다. 

지난해에는 코로나19로 인해 무관중으로 리그가 진행됐다. 무관중 경기가 어색했던 시즌이었다. 텍사스는 또 다른 분위기다. 

이 가운데 텍사스 홈경기 당시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는 관중도 꽤 있었다. 이에 우려의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한편 류현진이 맞상대할 선발투수는 텍사스 1선발 카일 깁슨이다. 깁슨은 시즌 개막전에서 ⅓이닝 4피안타 3볼넷 5실점을 기록했다.  
 

사진=뉴시스/AP

bomi8335@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