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현장] ‘다크히어로 변신’ 이제훈, 택시기사가 배트맨 같다고 한 이유
[st&현장] ‘다크히어로 변신’ 이제훈, 택시기사가 배트맨 같다고 한 이유
  • 박재호 기자
  • 승인 2021.04.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이제훈
배우 이제훈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배우 이제훈이 택시를 운전하는 ‘한국판 다크히어로’로 변신한다.

6일 SBS 금토드라마 '모범택시'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배우 이제훈, 이솜, 김의성, 표예진, 차지연과 박준우 감독이 참석했다.

'모범택시'는 베일에 가려진 택시회사 무지개 운수와 택시기사 김도기(이제훈 분)가 억울한 피해자를 대신해 복수를 완성하는 사적 복수 대행극이다. 오는 9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이날 이제훈은 자신이 연기한 ‘김도기’에 대해 “공권력의 사각지대에서 범죄를 저지르는 나쁜 놈들을 단죄하는 택시기사”라며 “피해자를 대신해 복수해면서 굉장히 터프하고 강력한 힘을 보여준다”고 설명했다.

또한 “악인들을 때려 잡는 과정에서 다른 캐릭터로 위장한다. 이 부분도 재밌을 것”이라고 예고했다.

또한 이제훈은 "다크 히어로라는 설정이라 배트맨 같다는 생각도 했다. 배트맨 시리즈에 '다크나이트'라는 이름이 있는데 나이트를 우리 말로 하면 ‘기사’이기도 해서 김도기 택시 기사와도 연결되는 것 같다"고 해석해 공감을 샀다.

사진=SBS 제공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sports@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