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수홍, ‘라스’서 심경 밝힐까...‘친형 횡령’ 의혹 후 첫 공식석상
박수홍, ‘라스’서 심경 밝힐까...‘친형 횡령’ 의혹 후 첫 공식석상
  • 이서린 기자
  • 승인 2021.04.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송인 박수홍
방송인 박수홍

 

[STN스포츠=이서린 기자]

친형에게 금전적 피해를 입은 것으로 알려진 박수홍이 오는 7일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심경을 밝힐까.

5일 오후 MBC 측은 “박수홍이 7일 방송되는 ‘라디오스타’에 게스트로 출연하는 게 맞다”고 밝혔다.

박수홍의 출연이 이목을 끄는 이유는 박수홍이 친형에게 금전적 피해를 입었다고 고백한 이후 첫 공식석상이기 때문이다.

최근 박수홍 측은 30여년간 박수홍의 매니지먼트를 맡았던 친형이 큰 금액을 횡령했다고 주장한 가운데 친형이 이를 반박하며 법적 다툼에 들어간 상황이다.

형제간 법적공방을 예고한 가운데 박수홍이 ‘라디오스타’를 통해 심경을 밝힐지 주목된다.

사진=뉴시스

STN스포츠=이서린 기자

sports@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