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부터 현대건설 지휘, 강성형 감독 “강팀의 면모 갖출 것”
4월부터 현대건설 지휘, 강성형 감독 “강팀의 면모 갖출 것”
  • 이보미 기자
  • 승인 2021.03.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TN스포츠=이보미 기자]

현대건설 힐스테이트 배구단이 강성형 현 여자배구 국가대표팀 수석코치를 신임 감독으로 선임했다.

현대건설 배구단은 다음달로 계약기간이 만료되는 이도희 감독 후임으로 현재 여자배구 국가대표팀의 올림픽 본선 진출에 큰 역할을 한 강성형 수석코치를 신임 감독으로 선임했다.

신임 강성형 감독은 현역 은퇴 후에도 남자 프로배구단 코치 및 감독, 청소년배구 대표팀 감독, 여자배구 국가대표팀 수석코치 등을 역임하며 쌓은 풍부한 경험과 온화한 리더십을 겸비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대건설 배구단은 강성형 신임 감독이 상황에 맞는 다양한 전략 및 전술 수립은 물론 선수 별 장단점 분석에 탁월한 능력을 가지고 있으며, 현대건설만의 새로운 배구를 실현할 수 있는 적임자로 판단했다.

강성형 신임 감독은 2021년 4월 1일부터 지휘봉을 잡는다.

강성형 감독은 “현대건설은 전통의 명문구단으로 선수들 구성이나 기본적인 역량이 뛰어난 팀이며, 현대건설만의 특유의 강점을 보유하고 있다"며, "비시즌 동안 체력훈련을 보강하고 새로운 전술 훈련 등을 통해 다시금 도약해 늘 꾸준한 성적을 낼 수 있는 강팀으로서의 면모를 갖출 것이다"고 각오를 밝혔다. 
 

사진=현대건설

bomi8335@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