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TV픽] 이하늘 “전처 박유선 남친 생긴 꿈, 엉엉 울다 잠 깼다”
[st&TV픽] 이하늘 “전처 박유선 남친 생긴 꿈, 엉엉 울다 잠 깼다”
  • 이서린 기자
  • 승인 2021.03.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BS '불타는 청춘' 방송 화면
SBS '불타는 청춘' 방송 화면

 

[STN스포츠=이서린 기자]

이하늘이 전처 박유선을 향한 복잡한 마음을 털어놨다.

16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 이하늘은 전처에 대한 자신의 마음을 잘 모르겠다며 고민을 이야기했.

이날 이하늘은 꿈에 대한 이야기가 나오자 “난 내가 내 본심을 모르겠다. 그 친구(전처)가 누군가 만나면 이해해야지, 받아들여야지 당연히 그래야 한다고 생각하는데 꿈에 그 친구한테 남자가 생긴 거다. 근데 꿈에서 너무 눈물이 났다. 엉엉 울다 베개가 젖어서 깼다. 먹먹했다"고 전처에 대해 언급했다.

그러면서 "현실에서는 지금도 '그 친구가 다른 좋은 남자가 생겨야지', '응원해줘야지' 마음먹고 있다. 근데 그런 꿈을 한두 번 꾸는 게 아니다. 꿈에서는 그렇게 힘들다. 어떤 게 진짜 내 마음인지 모르겠다"며 조심스럽게 진슴을 털어놨다.

이에 최성국은 "늘 그런 생각은 갖고 있는데 꿈은 현실 같으니까 막상 닥치니까 눈물 나더라는 거 아니냐"며 공감하며 안쓰러워했다.

한편 이하늘은 17세 연하 박유선과 11년 열애 후 지난 2018년 결혼했다. 하지만 1년 4개월 만에 이혼 소식을 전하며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사진=SBS '불타는 청춘' 방송 캡처

STN스포츠=이서린 기자

sports@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