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S크린샷] '선발 후보' 김정빈, 롯데전 3이닝 6피안타 6실점
[부산 S크린샷] '선발 후보' 김정빈, 롯데전 3이닝 6피안타 6실점
  • 박승환 기자
  • 승인 2021.03.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SG 랜더스 김정빈
SSG 랜더스 김정빈

[STN스포츠(부산)=박승환 기자]

SSG 랜더스 '선발 후보' 김정빈이 6실점을 내주며 고전했다.

김정빈은 11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롯데 자이언츠와 연습경기에 선발 등판해 3이닝 동안 6피안타(2피홈런) 3탈삼진 3사사구 6실점(6자책)을 기록했다.

시작부터 좋지 않았다. 김정빈은 1회말 선두타자 안치홍에게 우전 안타를 맞으며 스타트를 끊었다. 이후 손아섭을 삼진으로 돌려세워 한숨을 돌리는 듯했다. 하지만 전준우에게 몸에 맞는 볼을 내줬고, 후속타자 이병규에게 우측 담장이 넘어가는 3점 홈런을 허용해 선취점을 내줬다.

계속해서 김정빈은 정훈을 변화구로 삼진, 한동희를 2루수 뜬공으로 잡아내며 추가 실점 없이 이닝을 마쳤다.

2회도 쉽지 않았다. 김정빈은 선두타자 김재유에게 3구째 높은 변화구를 통타당해 이번에도 우측 담장이 넘어가는 솔로홈런을 맞았다. 그리고 정보근을 유격수 실책, 손아섭에게 안타를 맞아 실점 위기에 몰렸으나, 전준우를 좌익수 뜬공으로 잡아내며 힘겹게 이닝을 마무리했다.

김정빈은 3회초 타선의 활약 덕분에 5점의 지원을 받았다. 하지만 2사후 한동희에게 2루타를 맞은 뒤 김재유에게 볼넷, 정보근을 몸에 맞는 볼로 내보내며 위기를 자초했고, 마차도에게 2타점 역전 적시타를 내줘 6실점째를 기록했다.

3이닝 동안 6실점을 기록한 김정빈은 4회말 마운드를 김세현에게 넘기고 교체돼 이날 일정을 마무리했다.

사진=SSG 랜더스

STN스포츠=박승환 기자

absolute@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