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영지 "래퍼 래원에 고백했지만 차였다...아름다운 추억"
이영지 "래퍼 래원에 고백했지만 차였다...아름다운 추억"
  • 이서린 기자
  • 승인 2021.0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튜버 채널 '꽈뚜룹' 영상 화면
유튜버 채널 '꽈뚜룹' 영상 화면

 

[STN스포츠=이서린 기자]

래퍼 이영지가 동갑내기 래퍼 래원에게 고백한 사실을 언급했다.

이영지와 래원은 지난 3일 유튜버 꽈뚜룹이 진행하는 생방송에 게스트로 함께 출연했다.

이날 두 사람은 "상대방을 이성으로 느낀 적이 있냐"는 질문에 이영지는 'O'를, 래원은 'X'를 들었다.

이영지는 래원에게 관심이 있어 고백까지 했지만 차였다고 털어놔 주변을 놀라게 했다. 이에 래원은 "(고백 받았을 당시) 내가 어떻게 대처해야 할지 뇌정지가 왔다"고 회상했다.

"그때 래원이 받아줬으면 잘해볼 생각이 있었냐"는 질문에 이영지는 "그렇다"고 답했다. 이어 "누군가는 평생 놀릴텐데, 저한테는 아름다운 추억이었다. 얘랑 여러 곳을 다니고 경험했고 타인과 대화하면서 가지는 이성적인 감정이 얼마나 소중한지 깨달을 수 있는 성장 과정이었다. 절대로 추한 거 아니다"고 말했다.

이영지는 "장문의 메시지를 주고 받고 3개월간 연락도 끊었다. 이후 함께 노는 친구들이 겹치는 데도 서로 이야기도 안 나눴다"며 "결국 친구로 남기로 했다. 지금은 정말 아무런 감정이 없다"고 담담하게 말했다.

이영지는 엠넷 '고등래퍼3' 우승자로 최근에는 MBC '놀면 뭐하니?' 등 예능에서의 활약으로 인기 몰이 중이다. 래원은 엠넷 '쇼미더머니9' 톱4에 오르며 주목 받았다.

사진=유튜버 채널 '꽈뚜룹' 영상 캡처

STN스포츠=이서린 기자

sports@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