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치 1년차’ 도로공사 이효희 은퇴식 열린다
‘코치 1년차’ 도로공사 이효희 은퇴식 열린다
  • 이보미 기자
  • 승인 2021.02.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TN스포츠=이보미 기자]

2020년 선수 유니폼을 내려놓고 도로공사 코치를 맡은 이효희 은퇴식이 열린다. 

한국도로공사 하이패스 배구단은 “오는 27일 IBK기업은행과의 정규리그 마지막 홈경기에서 이효희 코치의 은퇴식을 진행한다”고 23일 밝혔다.

이효희 코치는 1998년 KT&G 배구단 입단 이후, 2020년 4월까지 22시즌 동안 활약하고 한국도로공사 하이패스 배구단의 지도자로서 새로운 인생을 이번 시즌부터 시작했다.

2005시즌 KT&G의 주전 세터로 V리그 원년 우승을 이끌었으며, 흥국생명, IBK기업은행을 거쳐 2014~15시즌 한국도로공사 하이패스 배구단으로 합류한 첫해 정규리그 우승을 선사했다. 2017~18시즌 한국도로공사 하이패스 배구단을 창단 48년만에 챔피언의 자리에 올려놓으며, 거쳐간 4개팀 모두를 우승으로 이끈 전무후무한 기록을 달성했다.

구단은 “이효희 코치의 은퇴식을 20-21시즌과 시작과 동시에 진행코자 하였으나 코로나19 확산으로 연기할 수밖에 없는 상황이었으며, 은퇴식은 헌정영상 상영, 공로패 및 기념품 전달, 영구결번식, 인터뷰 순으로 진행된다“고 전했다.  

사진=KOVO

bomi8335@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