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하나시티즌, 코칭스태프·선수단 대상 ‘축구 데이터’ 활용 강습 실시
대전 하나시티즌, 코칭스태프·선수단 대상 ‘축구 데이터’ 활용 강습 실시
  • 박재호 기자
  • 승인 2021.0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 하나시티즌은 지난 19일 전체 선수단, 코칭스태프를 대상으로 축구 데이터를 활용한 강습을 진행했다.
대전 하나시티즌은 지난 19일 전체 선수단, 코칭스태프를 대상으로 축구 데이터를 활용한 강습을 진행했다.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대전 하나시티즌이 축구 데이터를 활용한 강습을 실시했다.

대전 하나시티즌은 지난 19일 전체 선수단, 코칭스태프를 대상으로 축구 데이터를 활용한 강습을 진행했다.

이번 교육은 축구 영상-데이터 분석 플랫폼인 비프로일레븐(비프로컴퍼니)에서 제공한 자료를 바탕으로 진행됐다. 비프로는 경기장에 설치된 특수 카메라로 촬영한 경기 영상에 AI 기술을 접목해 경기 중 일어나는 모든 플레이와 상황을 분석한 데이터를 제공해 주는 플랫폼으로 현재 EPL·분데스리가·세리에A 등 전 세계 약 700개 이상의 팀을 대상으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대전은 지난해 축적된 데이터를 토대로 2020시즌 전반을 함께 리뷰하는 시간을 가졌다. 대전과 K리그2 타 구단의 데이터 비교를 통해 장점과 단점을 분석하고 보완사항을 점검했다. 또한 경기력 향상을 위한 영상 및 데이터의 효과적인 활용방안에 대해서도 토의했다.

대전 하나시티즌은 지난 19일 전체 선수단, 코칭스태프를 대상으로 축구 데이터를 활용한 강습을 진행했다.
대전 하나시티즌은 지난 19일 전체 선수단, 코칭스태프를 대상으로 축구 데이터를 활용한 강습을 진행했다.

 

대전하나시티즌 관계자는 “축구에서도 데이터 활용도가 높아지고 있는 만큼 선수단에서 보다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면서 “현장에서 직접 뛰는 선수들과 코칭스태프의 이야기를 반영하기 위해 이 자리를 마련했다. 훈련, 경기에서 잘 적용해 팀 전체뿐만 아니라 선수 개개인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민성 감독은 “구단, 선수들과 많은 대화를 통해서 체계적인 시스템을 구축하고, 이를 통해 경기력, 선수 관리에 효율적으로 사용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주원 선수는 “지난 시즌을 데이터를 통해 한눈에 정리하고 분석할 수 있는 유익한 시간이었다. 앞으로 더욱 체계화된 시스템이 구축된다며 선수들에게도 많은 도움이 될 것 같다”고 말했다.

사진=대전 하나시티즌 제공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sports@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