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인터뷰] '라이브온’ 우다비 “귀여운 매력 캐릭터, 한층 더 성장했어요"
[st&인터뷰] '라이브온’ 우다비 “귀여운 매력 캐릭터, 한층 더 성장했어요"
  • 박재호 기자
  • 승인 2021.0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JTBC ‘라이브온’ 방송 화면
JTBC ‘라이브온’ 방송 화면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지난 12일 방송된 JTBC 미니시리즈 ‘라이브온’(극본 방유정, 연출 김상우) 최종회에서 적극적이고 밝은 모습으로 시선을 모은 배우 우다비가 ‘라이브온’ 종영 소감을 전했다.
 
우다비는 “귀여운 매력이 있는 방송부 막내 은하 역을 맡게 되어 촬영과 방영 내내 즐거웠다”며 “이 작품을 하며 한층 더 성장할 수 있는 계기가 된 듯하고, 좋은 추억으로 남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우다비가 출연한 ‘라이브온’은 트렌디함과 유명세가 곧 계급이 되는 서연고등학교에서 인기 피라미드 정점에 있는 안하무인 스타 백호랑(정다빈 분)이 자신의 과거를 폭로하려는 익명의 저격수를 찾고자 완벽주의 꼰대 방송부장 고은택(황민현 분)이 있는 방송부에 들어가게 되면서 벌어지는 로맨스 드라마다.

극 중 우다비는 방송부 로망을 가득 안고 들어온 서연고 방송부 1학년 은하 역을 맡아 열연했다. 눈에 띄는 비주얼로 시선을 모은 것은 물론 권성준(현우석 분)과의 티격태격 케미와 ‘썸’ 기류로 시청자들을 설레게 하며 풋풋한 매력을 발산했다. 최종회에서도 우다비의 발랄하고 상큼한 매력이 돋보였다.

한편, 우다비는 ‘트리플썸 2’ 여주인공 도연 역을 시작으로 ‘심야카페’, ‘인간수업’, ‘트랩’, ‘나의 가해자에게’ 등 다수 드라마에 출연해 관심을 모았다. 또 화장품과 특유의 청순미로 한 주류 브랜드 광고 모델로 발탁되는 등 다수 브랜드의 얼굴로 활약한 것은 물론 현재 KBS 2TV 새 드라마 ‘디어엠(Dear. M)’ 촬영으로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다.

사진=JTBC ‘라이브온’ 방송 캡처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sports@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