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이슈] ‘갑상선 질환 탓 불어난 체중’ 이승연, 다이어트 본격 도전
[st&이슈] ‘갑상선 질환 탓 불어난 체중’ 이승연, 다이어트 본격 도전
  • 박재호 기자
  • 승인 2020.12.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이승연
배우 이승연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이승연이 다이어트를 선언해 화제다.

14일 한 다이어트 업체는 갑상선기능저하증으로 인해 체중이 불어난 배우 이승연의 모습을 공개했다.

이승연은 지난 5월 갑상선기능저하증 진단을 받은 사실을 고백하며 많은 응원을 받은 바 있다. 꾸준한 치료를 통해 회복 중이지만 불어난 체중으로 인해 다이어트를 결심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승연은 전문가의 도움을 받아 식단과 생활 패턴을 관리, 건강하게 다이어트에 임할 계획이다. 이승연은 업체를 통해 "저를 오래 좋아하고 응원해주시는 분들이 최근 제 모습을 보며 '왜 이렇게 살이 찌신 거예요. 예전 모습으로 돌아가주세요'라고 안타까워하셨다"며 "팬 분들에게 더 건강해진 모습을 보여드리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는 포부를 밝혔다.

뿐만 아니라 12세 딸을 두고 있는 이승연은 "나이가 있는데 아직 아이가 어려 건강한 모습으로 아이와 더 오래 하고 싶은 마음"이라고 밝히기도 했다.

다이어트 소식이 화제가 되자 이승연 역시 같은 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건강 때문에 시작한 다이어트. 이제 곧 건강해질 테니까 걱정 안하셔도 됩니다. 곧 달라진 모습으로 나타날게요"라고 소감을 밝혔다.

또한 이승연은 "벌써 빠지는 중. 조금만 기다려주세요"라고 덧붙였고, 이에 네티즌들도 건강하게 체중을 감량하고 달라진 비주얼까지 뽐낼 이승연에게 응원과 격려를 쏟아내고 있다.

한편 이승연은 2007년 2세 연하 재미교포 사업가와 결혼해 슬하에 딸을 두고 있다. 지난해 종영한 KBS2 드라마 '왼손잡이 아내'에 출연했다.

사진=쥬비스 제공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sports@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