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현장] 긴 공백 깬 김성규 "2년 10개월만, 지금의 내 모습 담고 싶어"
[st&현장] 긴 공백 깬 김성규 "2년 10개월만, 지금의 내 모습 담고 싶어"
  • 박재호 기자
  • 승인 2020.12.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피니트 김성규
인피니트 김성규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인피니트 김성규가 긴 공백기를 깨고 솔로로 컴백한 소감을 전했다.

오늘(14일) 발매되는 김성규의 세 번째 미니앨범 ‘INSIDE ME’는 전작과는 또 다른 김성규의 음악 세계를 만날 수 있다. 긴 공백기를 거쳐온만큼 그의 고민과 색깔이 짙게 담겼다.

14일 앨범 발매를 앞두고 진행된 온라인 쇼케이스에서 그는 “오랜만에 내는 앨범이다보니 떨리고 설렌다. 저 역시도 기대가 많이 된다”며 약 벅찬 컴백 소감을 밝혔다.

이번 앨범에는 타이틀곡 ‘I’m Cold’를 비롯한 다채로운 감성의 총 6트랙이 수록되어 있으며, BLSSD 선우정아 BXN 등 김성규가 평소 작업하고 싶었던 아티스트들과 협업을 통해 음악 장르적으로나 콘셉트 적으로 많은 변화를 시도했다.

이번 앨범에 대해 김성규는 “매번 앨범을 낼 때마다 좀 더 성숙된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었다. 지금의 제 모습을 많이 보여드리고 싶었다”고 전했다.

한편 김성규의 세 번째 미니앨범 ‘INSIDE ME’는 오늘(14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사진=울림엔터테인먼트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sports@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