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항서 감독, 소외된 아동들 위해 ‘파파박 프로젝트’ 시작
박항서 감독, 소외된 아동들 위해 ‘파파박 프로젝트’ 시작
  • 이형주 기자
  • 승인 2020.12.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항서 베트남 축구국가대표팀 감독
박항서 베트남 축구국가대표팀 감독

[STN스포츠=이형주 기자]

박항서(61) 감독이 소외된 아동들을 위해 나선다. 

베트남 축구국가대표팀 박항서 감독의 사회공헌 프로젝트 ‘파파박세이브칠드런(Papa Park SavesChildren, 이하 ‘파파박 프로젝트’)이 오는 12월 출범한다.

‘파파박 프로젝트’는 대한민국의 품질 좋은 중소 기업 제품을 베트남 내에 판매하여 판매가의 5%가 아동들을 위한 사회공헌기금으로 기부되는 프로젝트다. 

박항서 감독은 평소 ‘아이들은 사회의 미래’라는 생각으로 베트남 감독 부임 이후에도 ‘GIVE A DREAM’이라는 기부 행사를 꾸준히 진행하며 소외된 아동들을 도와왔으며 이번 프로젝트는 그 취지를 이어가는 두번째 프로젝트다.

본 프로젝트는 코로나 19로 인해 수출 판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내 소상공인들의 유통 판로를 확보하는 효과도 있을 예정이다. 이를 위해 지난 10월 ‘강원도 GTI 국제무역박람회’에서 박항서 감독과 강원도 최문순 도지사를 포함한 관계자들이 품질 좋은 도내 상품을 확보하기 위해 온라인으로 협약식을 맺은 바 있다.

박항서 감독은 “코로나 19로 인해 힘들어하는 양국 모두에 도움이 될 수 있는 방안을 고민했다. 그동안 받았던 사랑에 늘 감사함을 느끼고 있으며, 나의 조국인 대한민국과 연계한 사회공헌 프로젝트라면 더욱 의미가 있을 것이라 생각했다. 아이들을 직접적으로 도울 수 있고 대한민국 중소기업들에게도 유통 확보에 도움이 되는 일석이조의 프로젝트”라며 프로젝트의 의미를 소개했다.
 
이번 프로젝트의 첫번째 행사는 오는 12월 13일 베트남 하노이 현지에서 진행될 예정이며, 박항서 감독이 직접 참여할 예정이다. 또한 이날 행사에는 베트남 국영방송 VTV와 함께 베트남 내 심장병 환우들을 위한 기부금 전달식도 함께 진행될 예정이다.

사진=뉴시스

STN스포츠=이형주 기자

total87910@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