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가락 부상' 박석민 결장…모창민·지석훈 선발 출전 [KS4 S탠바이]
'손가락 부상' 박석민 결장…모창민·지석훈 선발 출전 [KS4 S탠바이]
  • 박승환 기자
  • 승인 2020.1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C 다이노스 모창민
NC 다이노스 모창민

[STN스포츠(고척)=박승환 기자]

NC 다이노스 박석민이 부상으로 결장한다. 

박석민은 지난 20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포스트시즌 한국시리즈(KS) 3차전에 선발 출전했지만, 3회 슬라이딩 과정에서 왼손 중지 부상을 당했고 4회 지석훈과 교체됐다.

이동욱 감독은 21일 한국시리즈 4차전에 앞서 "박석민은 타격 연습을 하려다가 하지 않았다. 수비 연습만 했다. 현재 타격이 불가능하다"며 결장 소식을 알렸다. 이어서 "심하게 부어있는 것은 아니지만, 타격할 때 손가락을 구부리는 과정에서 통증이 있다"고 덧붙였다.

이날 NC는 박민우(2루수)-이명기(좌익수)-나성범(우익수)-양의지(포수)-강진성(1루수)-모창민(지명타자)-노진혁(유격수)-애런 알테어(중견수)-지석훈(3루수) 순으로 선발 출격한다.

NC는 박석민이 빠지고 지석훈이 선발 출전하며, 이명기가 수비에 투입되면서 모창민이 경기에 나서게 됐다. 이 감독은 "모창민이 타격 컨디션이 좋고, 타이밍도 괜찮다"며 "경험이 있는 선수다. 이를 살리기 위해서 지명타자로 기용했다"고 설명했다.

사진=뉴시스

STN스포츠=박승환 기자

absolute@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